The Salvation Army_2021 구세군 붉은방패모금(Red Shield Appeal)에 다문화 호주인들에게 기부 요청

Home / 호주정보 / The Salvation Army_2021 구세군 붉은방패모금(Red Shield Appeal)에 다문화 호주인들에게 기부 요청

The Salvation Army_2021 구세군 붉은방패모금(Red Shield Appeal)에 다문화 호주인들에게 기부 요청

호주에서 가장 큰 모금 행사인 구세군 붉은방패모금(Red Shield Appeal)이 2021 년 5 월 29일과 30일에 56 주년을 맞이합니다. 특히 2020-2021년 코로나 19의 엄청난 영향 이후, 다문화 호주인들에게 2021 붉은방패모금에 아낌없이 동참해 줄 것을 부탁드립니다. 자원 봉사자들이 2021 년 5 월 29 일과 30 일 양일간, 호주 전역에서 매우 중요한 기금의 모금을 위하여 가가호호 방문할 것입니다.

‘붉은방패모금’은 노숙자, 재정적 어려움, 가족 및 가정 폭력 또는 중독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다문화 공동체를 포함한 호주 전역의 사람들을 지원하는 2,000 개 이상의 센터와 필수 커뮤니티 서비스에 자금을 지원하기 위해, 올해 5 월 3,200 만 달러의 모금을 목표로 하고 있습니다.

작년에 호주 구세군은 도움이 필요한 사람들에게 100 만회 이상의 치료를 제공하고, 노숙자를 경험하는 4 만 명 이상의 사람들을 지원하고, 노숙자 서비스를 통해 150 만 명의 식사를 제공하고, 가족 및 가정 폭력을 경험 한 사람들에게 43,000 회 이상의 도움을 주었습니다. 생활이 힘든 사람들에게 거의 1 억 달러 상당의 재정 지원을 했습니다.

“우리는 다문화 호주인들의 일관된 관대함 없이는 우리가 하는 일을 할 수 없습니다. 다문화 호주인들의 관대한 기부는 산불, 홍수, 가뭄, COVID-19 및 힘든 시기를 겪고 있는 어려운 호주인들에게 도움이 됩니다.”라고 구세군 홍보부 서기관인 Bruce Harmer 사관이 말했습니다.

2021 년 6 월 30 일까지 기부하실 수 있습니다.

선도적인 다문화 마케팅 대행사인 MultiConnexions는 구세군과 협력하여 구세군 붉은방패모금에 대한 인식을 높이고 있다. Sheba Nandkeolyar 회장은 구세군의 붉은방패모금이 수년 동안 다문화 호주에 도움을 준 것처럼, 이제는 다문화 공동체가 붉은방패모금에 동참하여 호주에 기여할 수 있는 기회라고 역설하였다.

구세군 붉은방패모금에 기부를 원하시거나, 도움이 필요하시면 salvationarmy.org.au를 방문하거나 13 SALVOS로 전화하십시오.

RSA 2021 community shoot bankstown maroubra redfern RAW FILES

RSA 2021 community shoot bankstown maroubra redfern RAW FILES

RSA 2021 community shoot bankstown maroubra redfern RAW FILES

The Salvation Army appeals to multicultural Australians to donate to the Red Shield Appeal 2021

 

8 June 2021

The Salvation Army’s Red Shield Appeal, the biggest door knock appeal in Australia, is marking its 56th year on 29-30 May 2021 and asking multicultural Australians to give generously to its annual Red Shield Appeal 2021 especially after the devastating impact of COVID-19 in 2020-21. Volunteers will be going door-to-door on 29-30 May 2021 as they raise vitally important funds to support their work around the country.

The Red Shield Appeal aims to raise $32 million this May to fund over 2,000 centres and a suite of essential community services which support people across Australia – including multicultural communities – who are affected by homelessness, financial hardship or family and domestic violence or struggling with addiction amongst others.

Last year, The Salvation Army across Australia provided over 1 million sessions of care to those in need, supported more than 40,000 people experiencing homelessness, distributed 1.5 million meals through homelessness services, gave over 43,000 sessions of care to those experiencing family and domestic violence, and handed out almost $100 million worth of financial assistance to people doing it tough.

“We cannot do the work that we do without the consistent generosity of multicultural Australians. Generous donations from multicultural Australians help fellow Australians in need who are living through bushfires, floods, drought, COVID-19, and tough times,” said Major Bruce Harmer, The Salvation Army Public Relations Secretary.

Donations to the appeal are welcome up to 30th June 2021.

Leading multicultural marketing agency MultiConnexions is partnering with The Salvation Army to raise awareness of The Salvation Army’s Red Shield Appeal among multicultural Australia, with CEO, Sheba Nandkeolyar confident that, ‘multicultural communities look forward to the opportunity to contribute back to Australia as we have seen through their commitment over the years to The Salvation Army Red Shield Appeal.’

To donate to The Salvation Army’s Red Shield Appeal, or if you need support, visit salvationarmy.org.au or call 13 SALVOS.

back to top